작성자 : 라키스 작성일 : 2024-07-10 12:25:55 조회수 : 27
국가 : 페루 언어 : 한국어 자료 : 사회
출처 : 연합뉴스
발행일 : 2024-07-10
원문링크 : https://www.yna.co.kr/view/AKR20240710001400087?section=international/centralsouth-america
원문요약 : 페루 최고봉을 등반하다 실종된 미국인이 22년 만에 미라 상태로 발견됐다고 페루 일간 엘코메르시오와 안디나통신이 9일(현지시간) 보도했다.
22년 전 실종된 등반가 시신 수습
22년 전 실종된 등반가 시신 수습

 

페루 최고봉을 등반하다 실종된 미국인이 22년 만에 미라 상태로 발견됐다고 페루 일간 엘코메르시오와 안디나통신이 9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페루 경찰은 우아스카란 산(해발 6천768m) 제1캠프(5천200m)에서 시신 1구를 발견했다고 밝혔다. 시신 수습은 지난 5일께 페루 경찰 산악구조팀과 설산 등반 가이드 업체 측 인력에 의해 진행됐다.

사망자는 22년 전 실종된 미국 국적 윌리엄 스탬플이라고 매체들은 전했다.

스탬플은 2002년 6월 24일 지인 2명과 함께 등반하던 중 눈사태로 실종됐다.

Quick Menu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