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자 : 라키스 작성일 : 2024-06-05 10:44:16 조회수 : 75
국가 : 콜롬비아 언어 : 한국어 자료 : 경제
출처 : 연합뉴스
발행일 : 2024-06-04
원문링크 : https://www.yna.co.kr/view/AKR20240604068300003?section=international/centralsouth-america
원문요약 : 한상용 기자 = 타타대우상용차는 콜롬비아 건설사인 KMA 건설과 130대 규모의 대형트럭 '맥쎈' 판매 계약을 체결했다고 4일 밝혔다.

타타대우상용차가 콜롬비아에 수주한 대형트럭 맥쎈 8x4 25t 덤프 

(서울=연합뉴스) 한상용 기자 = 타타대우상용차는 콜롬비아 건설사인 KMA 건설과 130대 규모의 대형트럭 '맥쎈' 판매 계약을 체결했다고 4일 밝혔다.

이는 타타대우가 최근 10년간 콜롬비아 현지에서 성사한 최대 규모 수주이자 맥쎈의 첫 양산 수출 계약이다.

맥쎈은 지난 2022년 출시된 타타대우의 플래그십 모델로, 이번에 수주한 차량은 맥쎈 8x4 25t 덤프 차량이다.

타타대우는 2007년부터 콜롬비아에 차량을 수출하며 2015년까지 1천36대의 누적 수출 실적을 올렸다. 2015년 이후에는 현지 대리점 부재와 배기가스 규제 강화, 중남미 시장 불황 등으로 부진을 겪다가 2022년부터 소비자 요구사항을 반영한 차량 출시를 통해 시장에 재진입했다.

KMA 건설은 콜롬비아 민간·공공 부문에서 건설 서비스를 제공하는 기업이다. 공항과 교량, 터널, 도로, 댐, 산업 단지 등 대규모 개발 프로젝트에 다수 참여 중이다.

김방신 타타대우 사장은 "맥쎈을 130대나 수주한 것은 타타대우상용차의 글로벌 시장 확장에 중요한 이정표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Quick Menu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