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자 : 라키스 작성일 : 2019-12-06 13:25:11 조회수 : 55
국가 : 중남미 언어 : 한국어 자료 : 문화
출처 : 연합뉴스
발행일 : 2019-12-05 14:22
원문링크 : https://www.yna.co.kr/view/AKR20191205082900094?section=international/centralsouth-america
국내 5개 업체 참여…권혁주·송래현 작가 워크숍·캐리커처 이벤트 진행
상파울루서 만화진흥원·한국문화원 주관 2개월간 웹툰 전시회도 열려

(상파울루=연합뉴스) 김재순 특파원 = 한국의 만화 웹툰이 '라틴 한류' 확산을 위한 새로운 콘텐츠의 하나로 주목받고 있다.

한국만화영상진흥원(이사장 이해경·이하 만화진흥원)과 브라질 한국문화원(원장 권영상)은 한국 웹툰을 브라질 등 남미 시장에 본격적으로 알리기 위해 '웹툰의 세계로' 행사를 개최한다.

이 행사는 문화부와 만화진흥원이 이탈리아·캐나다·브라질 3개국을 거점지역으로 선정하고 웹툰의 글로벌화를 추진하면서 마련됐다.

이를 위해 두 기관은 5일(현지시간)부터 8일까지 상파울루 시 외곽에 있는 상파울루엑스포에서 열리는 '2019 코믹 콘 익스피어리언스(Comic Con Experience·CCXP)'에서 한국 웹툰 홍보관을 운영한다고 4일 밝혔다.

올해로 5회째를 맞은 CCXP는 중남미 최대 규모의 만화·대중문화 축제로 꼽히며 평균 20만여 명이 참가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상파울루에서 열린 '2019 CCXP'
상파울루에서 열린 '2019 CCXP'(상파울루=연합뉴스) 김재순 특파원 = 브라질 상파울루 시 외곽에 있는 상파울루 엑스포에서 5일(현지시간)부터 8일까지 '2019 코믹 콘 익스피어리언스(CCXP)'가 열린다. 올해로 5회째를 맞은 CCXP는 중남미 최대 규모의 대중문화 축제로 꼽히며 평균 20만여 명이 참가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CCXP에는 아이디어 콘서트, 디앤씨미디어, 토리컴즈, 스토리숲, 더 네트웍스 등 국내 5개 웹툰 업체가 참가해 비즈니스 미팅을 갖고 가상현실(VR) 등 신기술을 활용해 진화하는 웹툰의 세계를 관람객들에게 생생하게 전달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권혁주·송래현 등 2명의 웹툰 작가가 드로잉 시연 등 워크숍을 진행하고 일반 소비자들이 웹툰의 매력을 쉽게 느낄 수 있도록 캐리커처 이벤트를 진행한다. 

상파울루에서 열린 '2019 CCXP'
상파울루에서 열린 '2019 CCXP'(상파울루=연합뉴스) 김재순 특파원 = 상파울루 엑스포에서 5일(현지시간)부터 8일까지 '2019 코믹 콘 익스피어리언스(CCXP)'가 열린다. 국내에서는 5개 웹툰 업체가 참가했다.
상파울루에서 열린 '2019 CCXP'
상파울루에서 열린 '2019 CCXP'(상파울루=연합뉴스) 김재순 특파원 = 상파울루 엑스포에서 5일(현지시간)부터 8일까지 '2019 코믹 콘 익스피어리언스(CCXP)'가 열린다. 한국에서는 처음으로 5개 웹툰 업체가 참가했다.

특히 방탄소년단(BTS)을 소재로 한 웹툰 '화양연화 Pt.0 <Save me>' 대형 포토존 앞에서 한복 입어보기 시연 행사를 마련하는 등 한류 열기를 웹툰에 대한 관심으로 유도하기 위한 노력을 펼친다. 

상파울루에서 열린 '2019 CCXP'
상파울루에서 열린 '2019 CCXP'(상파울루=연합뉴스) 김재순 특파원 = 상파울루 엑스포에서 5일(현지시간)부터 8일까지 '2019 코믹 콘 익스피어리언스(CCXP)'가 열린다.

CCXP가 끝나는 데 맞춰 상파울루 시내에 있는 한국문화원에서는 '웹툰 나이트'라는 이름으로 9일부터 내년 2월 8일까지 2개월간 웹툰 전시회가 이어진다.

9일 개막일에는 문화원 1층 문화마당에서 웹툰 작품 전시와 작가 세미나, 작가와의 만남, 한식 리셉션 등이 진행된다. 

'2019 CCXP'의 한국 웹툰 홍보관
'2019 CCXP'의 한국 웹툰 홍보관(상파울루=연합뉴스) 김재순 특파원 = 상파울루 엑스포에서 5일(현지시간)부터 8일까지 열리는 '2019 코믹 콘 익스피어리언스(CCXP)'에 한국 웹툰 홍보관이 설치됐다.
'2019 CCXP'에 참가한 국내 5개 웹툰 업체들
'2019 CCXP'에 참가한 국내 5개 웹툰 업체들(상파울루=연합뉴스) 김재순 특파원 = 상파울루 엑스포에서 5일(현지시간)부터 8일까지 열리는 '2019 코믹 콘 익스피어리언스(CCXP)'에 국내 5개 웹툰 업체가 참가했다.

한국 웹툰 작품은 올해 들어 브라질 시장에서 본격적으로 선보이기 시작했다.

지난 6월에는 한국문화원과 만화진흥원 공동 주관으로 상파울루 시립문화원에서 웹툰 전시회가 개최됐다.

당시 전시회에서는 한국 웹툰을 한눈에 이해할 수 있도록 웹툰 역사와 라인 웹툰, 레진 코믹스 등 디지털 만화를 제공하는 다양한 플랫폼이 소개됐다.

또 장혜원 초청작가의 대표작으로 전래동화 선녀와 나무꾼을 모티브로 한 '계룡 선녀전'과 2017 오늘의 우리 만화 수상작인 '샌프란시스코 화랑관' 등 30여 점이 선보였다. 

'2019 CCXP'에 참가한 한국 웹툰 업체들
'2019 CCXP'에 참가한 한국 웹툰 업체들(상파울루=연합뉴스) 김재순 특파원 = 상파울루 엑스포에서 5일(현지시간)부터 8일까지 열리는 '2019 코믹 콘 익스피어리언스(CCXP)'에 국내 5개 웹툰 업체가 참가했다.
'2019 CCXP'에 참가한 한국 웹툰 업체들
'2019 CCXP'에 참가한 한국 웹툰 업체들(상파울루=연합뉴스) 김재순 특파원 = 상파울루 엑스포에서 5일(현지시간)부터 8일까지 열리는 '2019 코믹 콘 익스피어리언스(CCXP)'에 국내 5개 웹툰 업체가 참가했다.

웹툰은 '웹(Web)'과 '카툰(Cartoon)'의 합성어로 최근 스마트폰 보급에 따라 세계적으로 폭발적인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한국 웹툰 시장은 2020년에는 1조 원 규모로 성장할 것으로 기대된다. 네이버 웹툰 사용자는 4천만 명이며, 이 가운데 중국·일본·태국·유럽 등 외국 사용자가 2천200만 명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브라질에서도 최근 들어 모바일 게임과 함께 웹툰이 인기 있는 한류 콘텐츠의 하나로 떠오르고 있다. 국제적인 만화 페스티벌이 정기적으로 개최되고 있고, 특히 모바일 인터넷 문화가 정착되면서 성장 잠재력이 크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Quick Menu

TOP 열기/닫기 버튼